자연을 품은 광채, 리빙 코럴

팬톤 색상 연구소에서 발표한 올해의 트렌드 컬러로 채워 생기를 들인 인테리어 스타일링. 컬러가 주는 강한 힘을 느껴보자.

노을빛에 물든 듯
해가 지는 노을빛에서 따온 듯한 따스한 레드 브라운, 버건디, 핑크 베이지 등 같은 톤의 컬러들이 어우러져 차분하면서 포근한 느낌이 감도는 침실. 성숙한 느낌을 주는 버건디, 브라운과 사랑스러운 핑크 베이지의 조화가 돋보인다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75-sample.jpg

찍힘과 눌림에 강한 이건마루의 강마루 SERA는 합판마루와 강화마루의 장점만을 결합해 온도, 습도에 의한 변형을 최소화해 더욱 오래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. 짙은 우드 질감이 모던하면서 앤티크한 느낌까지 준다. 이건마루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84-sample.jpg

 

 

 

컬러에 질감 더하기
올해의 컬러인 리빙 컬러로 페인팅한 포인트 월에 그린, 베이지, 마린 블루 컬러가 가미된 가구와 소품을 더했다. 벨벳, 대리석, 스틸 등 다양한 소재와의 믹스 매치로 도시적인 느낌이 배가됐다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80-sample.jpg

액자는 붓으로 겹겹이 색을 쌓은 후 옅은 미색으로 색을 감춰 형상을 남기는 방식으로 은유적인 표현을 시도한 하일리힐즈의 White Sage 시리즈. 하일리힐즈. 도어 상부는 타공된 스틸 패널로 되어 있고 콘솔 내부에 수납박스도 넣을 수 있을 만큼 공간이 넉넉한 사이드보드. 뒤쪽에 구멍이 나 있어 TV나 오디오를 설치할 때 깔끔하게 선을 정리할 수 있다. 블루닷 by 스페이스로직. 천연 대리석만을 취급하는 리빙 브랜드 르마블과 스틸 퍼니처 디자인 브랜드 레어로우의 기술력이 담긴 대리석과 스틸 소재를 활용해 가구 디자이너 케빈 박이 디자인한 사이드 테이블. Le Marble×rareraw design by VIN&Co. 보다 감각적인 공간을 연출해주는 쉐브론 마루. 이건마루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쉐브론 전용 생산 설비를 갖추고 있는데 제품의 내구성이 뛰어나고 가공력이 정교한 특징을 보인다. 이건마루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85-sample.jpg

 

 

 

비비드한 컬러의 향연
퍼플, 그린, 블루 등 채도가 강한 비비드한 컬러를 활용해 레트로 무드로 꾸민 다이닝. 빈티지한 분위기의 키친 웨어를 들여 생기 있는 공간이 되었다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81-sample.jpg

그린, 블루에 빈티지한 무드를 자아내는 캐서린홀름의 볼, 접시, 냄비, 주전자 등 키친 아이템들로 채운 다이닝. 키스마이하우스. 강한 컬러들 속에서 무게를 확실히 잡아주는 강마루 SERA. 이건마루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86-sample.jpg

 

 

 

상상력이 자라나는 아이방
부드러운 파스텔컬러와 원색의 컬러를 믹스 매치해 창의력을 자극하는 아이방으로 연출했다. 폭신한 느낌을 주는 라운딩 디테일 가구들이 더 아기자기한 느낌을 준다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82-sample.jpg

구름을 연상케 하는 헤드와 핑크가 사랑스러운 어린이 침대. 강도 높은 자작나무 합판과 압축 솜, 라텍스의 3중 구조로 제작해 튼튼하다. 침대의 크기, 다리 높이, 헤드 높이 등을 맞춤 제작할 수 있다. 다리의 디테일이 포인트인 블루 어린이 체어는 bacci. 클래식하면서 따뜻한 느낌을 주는 마루의 컬러가 아이방에도 잘 어울린다. 이건마루.

/upload/living/article/201902/thumb/41384-357987-sample.jpg

[출처] 리빙센스(1년)
ⓒ 본 콘텐츠는 발행사에서 제공하였으며,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, 재배포 등을 금합니다.


포스트 공유하기     
리빙센스(1년)

리빙센스(1년)

정기구독 상세보기